상품상세정보

  • 품명2018 패브릭 캘린더 규격514 x 724mm 재질 원산지한국 제조원패브릭 프린팅 판매원(주)학산 테라로사 커피

주문 및 배송

  • 매일 오후 3시까지 결제 완료된 건은 당일 발송됩니다(패키지 상품 및 주말,공휴일 제외).
  • 배송료: 5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이며 5만원 미만이면 배송비 2,500원이 추가됩니다.
  • 포장: 커피를 분할하여 포장해드리지 않습니다. 500g 주문하시면 500g 봉투에 포장되어 발송됩니다.

교환 및 반품

  • 교환/반품은 상품 수령일로부터 3일 이내에 070-4144-2760으로 접수해주십시오.
  • 다음과 같은 경우는 교환/반품이 불가합니다.
    - 원두, 생두는 신선 제품입니다. 고객의 변심에 의한 교환/반품은 불가합니다.
    - 기물, 도서는 개봉 및 상품 가치 훼손시 교환/반품이 불가합니다.
    - 토요커피교실 및 교육의 경우 당일 취소가 불가합니다.
  • 오배송 및 상품하자로 인한 교환/반품 배송비는 테라로사가 부담합니다.
  • 일반 교환/반품의 경우, 고객이 왕복 배송비(5,000원, 우체국 택배 착불)를 부담합니다.

2018 패브릭 캘린더
커피 산지 풍경

Fabric Calendar-Coffee Origin

25,000

김숙현 작가는 ‘북촌 스캔들, 달밤 체조, 윗집남자 아랫집여자’ 등 도시생활 속 이야기를 마치 시트콤의 한 장면처럼 유쾌하게 표현해왔다. 이번 달력 작업은 커피 산지에서 볼 수 있는 거의 모든 풍경을 그렸다. 저 멀리 브라질 대규모 농장이 기계로 커피 체리를 수확하는 장면이 보이고 파티오는 건조 중인 여러 가지 파치먼트로 가득하다. 커피체리를 따는 바쁜 손길들, 옹기종기 모여 앉아 체리를 선별하는 중남미의 일꾼들, 또 가공을 시작하는 사뭇 진지한 표정의 농장주까지. 이 작품이 유화임에도 불구하고 색채가 맑고 표면이 매끄러운 것은 가느다란 붓으로 하나하나 그려냈기 때문이다. 마치 커피 한 잔에 담기는 많은 사람들의 세세한 노력처럼 말이다.

v 겨울 풍경과 함께 구매 시 40,000원

커피를 딸 무렵
커피 산지에 가득한 색깔들
김숙현 작가
종류
수량  

싱글 오리진
드립백
블렌드
패키지

그린빈

텀블러
기물
도서 / 음반